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연혁 및 유래

시민과 함께하는 포천시 - 홈페이지 방문을 진심으로 환영합니다.

우리고장의 연혁 및 유래를 소개해드립니다.

우리고장의 조선시대부터 현재까지의 연혁과 지리적 특성을 안내해드립니다.

연혁

군내면 이미지
  • 조선시대 : 포천 현아가 있어 현내면(수백년간 현재의 면사무소에 현아 위치)
  • 1905년 : 포천군청이 포천읍으로 이전함에 따란 군내면으로 명칭변경
  • 1914년 3월 1일 : 행정구역 개편(6개리 → 8개리)
    청량면의 유교리, 좌의리가 군내면으로 이속, 구읍리, 용정리, 명산리, 직두리, 상성북리, 하성북리와 함께 8개리

지역특성

지리적 특성

포천시의 남부 포천천 동쪽에 위치하고 있으며, 동쪽으로는 천주산과 옛 포천의 진산(鎭山)이라 일컫는 수원산을 잇는 광주산맥의 지맥이 화현면과 경계를 이루고, 남쪽으로는 가산면과 접하고 북쪽으로 신북면과 서쪽으로는 포천천을
경계로 포천동과 접하고 있음.

자연적 특성

대부분 자연부락 단위의 집성촌 문중마을로 구성되어 있는 전형적인 농촌지역으로 조선시대 문신 이성길, 서예가
이서, 무신 이수창 등 뛰어나 인물이 많았으며, 근래에 이르러서는 국민총리를 지낸 이한동씨 등 많은 인재를 배출
하였다. 또한 지리적으로 수도권에서 근거리에 위치하여 있고 국도 43호선, 국지도 56호선이 등 교통망이 확충됨에
따라 물류비용 절감 등이 경쟁력으로 작용하여 최근에는 중소기업이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는 등 공업지역으로도
각광을 받고 있는 지역임.

기타 사항

지역의 특산물로는 버섯(느타리, 팽이, 영지), 포도, 막걸리 등이 널리 알려져 있으며, 포천경찰서, 소방서, 포천교육청, 지적공사, 반월아트홀 등 주요행정기관과 문화공간이 자리 잡고 있어 제2의 행정타운으로 새롭게 각광받고 있음.